"아들이 아버지에게 보낸 충고 메시지"


아들이 아버지에게

충고 문자 메시지를 네 통이나 보냈습니다.

세상 살아가려면 이제 아들 충고도 받아

들여야 된다고 합니다



▲아들이 보낸 문자메시지 제1신

 

아버지,

조심해야겠습니다

젊은 아이들 만날 때 아버지는

잘못을 바로잡아 주시려고 하는데

요즘 그 행동이 나쁜

행동이랍니다


처녀애들이 짧은치마를

입든 말든 아무 소리 마세요

이러쿵저러쿵 하다간 성희롱범으로 몰립니다

눈 감고 사세요 아버지 못 참는

 성격이 걱정됩니다


 


▲아들이 보낸 문자메시지 제2신

 

아버지,

 동네 어린아이들

 만나면 예쁘다고 “고추 따먹자”

그런 소리 절대 마세요


그 아이 엄마가

 고발하면 성추행범이 됩니다

가문의 수치가 되니 아버지 조심하세요

아버지 때문에 걱정입니다


 

▲아들이 보낸 문자메시지 제3신

 

아버지,

길거리에서 중·고등

학생들 담배 피운다고 아버지 식대로

“야, 이놈들아 버릇없이 어디서 담배 피워”

호통쳤다간 이건 동네 망신당합니다


“뭔데 네가 뭔데∼

 당신이 뭔데∼!” 대들면 뭐라고 할 겁니까

주의준다고 뺨 한대 때리면 아버지

폭행범으로 몰립니다


 


▲아들이 보낸 문자메시지 제4신

 

아버지,

아버지가 생각하신 세상일

아버지 식대로 살다간

망신만 삽니다


세상이

남이야 전봇대로 이빨 쑤시든

남자가 여자옷을 입고 여자가 남장을 하든

이제 모두 제멋에 사는 세상이란 것 아셔야 합니다

동네 처녀 총각들에게 결혼 이야기 하지 마세요

그 사람들도 결혼 못한 것 독이 올라 있답니다

잘못 말했다간 큰코다칩니다

'

이런식의

 문자메시지를 아들이

 네 통씩이나 보냈는데 요즘은

 나잇값을 안 쳐줍니다 조심

 조심 또 조심하는

 것뿐이지요



ㅋㅇ